top of page

1949년 화학자 Emanuel Goldberg는 약품 실험을 위해

첫 플라스틱 피펫을 개발하였습니다.

60년대가 되어서 실험실의 과학자 백퍼커 그룹이 깨지지 않고,

절대 새지 않는 날진 피펫을 그들의 백패킹에 사용하면서

날진은 곧 아웃도어 활동에 필수 제품이 되었습니다.

오늘날의 날진은 제품의 품질, 안전성 그리고 다양한 디자인으로

우리의 일상생활에 깊숙히 자리했습니다.

 

★MADE IN USA ★
SINCE 1949

캔틴 3L

₩36,000가격

소  재 : 멀티레이어 필름

무 게 : 82g

내열온도 : 104℃

내냉온도 : -29℃

bottom of page